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공동체의 지속가능발전에 기여합니다.​

사회책임투자 생태계 조성을 위한
입법지원과 정책을 제안하고 있습니다.

KoSIF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ESG의 관점으로 세상을 바라봅니다.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ESG를 고려하는 사회책임투자(SRI) 촉진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장려를 통해 지속가능한 사회 건설에

기여하고자 2007년 설립된 비영리 기관입니다.

ESG 연구를 기반으로 한 입법지원, 정책개발, 관여활동, 캠페인과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지속가능발전 극대화를 위해

국내외 투자자, 시민사회, 정부, 국회 등과 협력하고 있습니다.

글보기
환경(E)보고서CDP
2021 CDP 한국 보고서
2022-01-27

 

목 차

About CDP

2021 Korea Leaders

CDP 평가시스템 12 1.5°C와 가치사슬

금융의 가치사슬, 포트폴리오 탄소중립

국내 기업의 감축목표 및 이행 진단

 

Special Chapter

  • 삼성전자, CDP SC 프로그램을 말하다 
  • 국민연금, 기후 리스크 어떻게 준비하고 있나?
  • 산림이 뜬다

 

보고서 요약

Climate Change: 국내 기업의 감축목표 진단

목표 기간

  • 장기목표 (10년 이상) 수립한 기업은 80%인 반면, 중기 목표(5년-10년)를 수립한 기업은 24%에 그침
  • 장기목표와 중기목표  모두 수립한 기업은 단 10 기업
  • 탄소 배출량은 누적되기 때문에 앞으로의 10년은 큰 역할

목표 범위

  • Scope 1+2 목표 수립 기업 95%
  • Scope 3 스크리닝 기업 57개
  • 스크리닝 완료 후 Scope 3 목표 수립 기업 총 12개로, 전체 응답 기업의 단 13%

목표 수준 (Scope 1+2)

  • 3개 중 1 개는1.5°C (연간 평균 감축율 4.2% 이상) 만족
  • 섹터별로 1.5ºC 수준의 목표를 수립한 기업들의 비중이 가장 많은 섹터는 선택소비재 (58%)와 원자재 (40%)

목표 수준 (Scope 3)

  • 1.5°C 수준 만족하는 Scope 3 목표 수립 기업, 단 5개
  • 나머지 7 기업의 Scope 3 목표는  2ºC 미만 수준도 만족시키지 못 함

Climate Change: 국내 기업의 이행 진단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활동

  • 2021년 작년 대비 보고된 감축활동으로 인한 감축량 20백만톤으로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353백만톤)의 약 17% 규모
  • 국내 기업, 재생에너지 소비로 인한 기업당 평균 감축량 글로벌 대비 35% 가량 낮음 (국내는 약 8만톤, 해외는 약 13만톤)
  • 21년부터 기업의 재생에너지 조달에 대한 정책들이 수립되고 있어 향후 재생에너지로 인한 감축량 증가 가능성  
  • 생산 공정 에너지 효율로 인한 감축량이 최다 (보고된 감축량의 71%)

온실가스 상쇄 (흡수, 제거)

  • 탄소중립 달성 위해서는 감축뿐만 아니라 상쇄(흡수 또는 제거) 필요
  • 글로벌과 국내 모두 작년 대비 탄소 거래가 두 배 이상 증가, 글로벌은 이 중 42%가 자발적 거래였던 반면 국내는 6%가 자발적 거래
  • 가장 안정적인 온실가스 흡수원인 산림의 역할 증대될 것으로 전망되며, 해외에서는 이미 산림 관련 크레딧 거래 증가 추세
  • 산림 크레딧 가격도 오름세

 

 

첨부파일2021 CDP_Low.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