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공동체의 지속가능발전에 기여합니다.​

사회책임투자 생태계 조성을 위한
입법지원과 정책을 제안하고 있습니다.

KoSIF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ESG의 관점으로 세상을 바라봅니다.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ESG를 고려하는 사회책임투자(SRI) 촉진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장려를 통해 지속가능한 사회 건설에

기여하고자 2007년 설립된 비영리 기관입니다.

ESG 연구를 기반으로 한 입법지원, 정책개발, 관여활동, 캠페인과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지속가능발전 극대화를 위해

국내외 투자자, 시민사회, 정부, 국회 등과 협력하고 있습니다.

글보기
넷 제로소개자료
Scope 3 중요성의 확대·증가
2022-04-28

Net Zero 목표 및 과학기반감축목표를 통한 Scope 3 중요성의 확대

[Global Warming of 1.5ºC 특별 보고서] 발간을 통해 지구의 온도상승으로 인한 되돌릴 수 없는 변화를 막기위해서는 Tipping Point를 2ºC가 아닌 1.5ºC 로 제한해야 한다는 것을 강조하는 내용을 포함하여 IPCC 1.5ºC 특별보고서는 발간되었습니다.

또한 피해적인 관점에서 1.5ºC 지구 온도를 제한하지 않으면 2100년까지 지구온도 상승으로 인한 재앙을 막을 수 없다고 말합니다.

지구 온도상승을 제한하기 위한 타임프레임으로 2050년, 2030년을 포함합니다. 또한 전체 온실가스 가운데 이산화탄소가 80%차지 하고 있기에 이를 기준으로 2050년까지 온실가스 순 배출량을 0으로 만들어야 지구온도가 1.5ºC 이상으로 상승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2050년까지 순 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것에 더해 누적적으로 대기중에 쌓이는 온실가스를 줄이는 것이 관건입니다. 넷제로 이행을 위한 과정에서 누적적으로 2030년까지 배출량을 45% 이상 줄여야 지구온도 상승으로 인한 돌이킬 수 없는 피해를 막을 수 있습니다.

IPCC 1.5ºC 특별보고서는 국가에서 기업으로 온실가스 관리에 대한 이행을 촉구합니다. 따라서 넷제로 이슈에 기업들도 참여하게 됩니다. 이에 기업은 운영과정에서 Scope 1, 2, 3 를 나누어 관리해야 합니다.

다만 이 IPCC 1.5ºC 특별 보고서에는 기업 관점에서 Scope3 관리를 위한 가이드는 명시되어 있지 않습니다.

통상적인 개념으로 세계적으로 국가단위에서의 이행목표에 대해 담겨있고, Scope 1 온실가스 관리에 대한 가이드만 명시되어 있습니다.

이 IPCC 1.5ºC 특별 보고서 발간 이후 미국이 바이든 정부로 정권이 교체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기후변화에 대한 이슈가 확산되었고, 이에 대한 대응이 조금 더 적극적으로 반영되는 추세로 주변 국가들에게도 영향을 미쳤습니다.

이러한 변화를 기점으로 전 세계 국가들의 80%를 커버하는 비율로 세계 각국에서 넷제로를 선언을 하는 계기로 온실가스 관리를 위해 기업들이 이러한 활동들을 잘 할 수 있도록 법제화 마련 등 Scope 3 관리에 대한 중요성이 확대 · 강화되었습니다.

Scope 3 산정의 어려움

지난해 COP26 에서는 Race To Zero 캠페인을 진행하였습니다.

UNFCCC의 주도로 진행된 도시, 기업, 금융기관, 민간 단위의 탄소중립 캠페인 Race To Zero 는 기업 단위에서 5,000개 이상이 금융기관에서는 400개 이상이 참여하였습니다. 전세계적으로 기후변화이슈에 대한 관심이 확대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예시인 것 같습니다.  

또한 정부 차원에서도 기업들이 이런 활동들을 잘 할 수 있도록 촉진하는 정책들을 많이 추진하고 있으며, 미국의 경우 기후리스크 관련 대통령 행정명령을 통해 연방조달과 관련하여 참여 기업들이 SBTi 과학에 기반한 감축목표 (IPCC 1.5ºC 특별보고서가 그 기준이 됨) 를 수립하겠다는 것을 반영해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다만 국가 및 전세계 차원에서의 넷제로 달성을 위한 방향은 제시하고 있지만, 기업의 경우 Scope 1 · 2· 3 모두 다루기 때문에 조직경계를 어떻게 설정했는지에 따라 어려움을 겪기도 합니다. 관련하여 국가단위에서 Scope 1만을 산정하는 것보다 복잡함을 겪고 있습니다. 이것과 관련하여 Scope3 관리를 위한 목표수립기준을 제시하는 것이 SBTi 입니다.

SBTi는 넷제로와 관련한 스탠다드를 발표하였으며, 기업 넷제로 표준과 관련하여 Scope3 목표수립기준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과학감축기반에 따른 목표수립

SBTi 통해 넷제로를 선언하고, 과학기반감축 목표를 설정하게 경우 넷제로 관련 타겟은 장기와 단기 두가지 목표를 수립해야 합니다.

1) 적어도 2050년까지 1.5 ºC 기준으로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long-Term 설정

2) 1.5 ºC 목표로 5-10 기준으로  near-Term 설정

또한 넷제로라는 목표를 가지고 감축과 상쇄 두가지 개념과 관련하여 감축에 대한 이행을 수립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SBT Scope 3 목표 중 하나는 공급망 인게이지먼트 이며, 글로벌 기업 1400개가 넘는 기업이 가입한 온실가스 감축목표 이니셔티브 입니다. SBT에 가입하기 위해서는 자사 온실가스 배출(Scope 1+2) 뿐만 아니라, 공급망에서의 온실가스 배출 (Scope 3)을 스크리닝하여 기준에 부합할 경우 공급망 목표를 수립해야 합니다.

 

(Net Zero 목표 & 과학기반감축목표)

문의: 연구원 이성은(seongeun.lee@kosif.org)로 메일 바랍니다.